삶의 “가치”, 그리고 사관(史觀)

역사는 어떻게 연구되어 왔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