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스 미술의 응용과 변형, 로마 미술

그리스 미술의 응용과 변형, 로마 미술

로마는 기원전 8세기경 이탈리아 중부에 위치한 작은 도시국가로 시작했습니다. 조금씩 영역을 넓혀가던 로마는 에트루리아 문명을 멸망시킨데 이어, 기원전 1세기경에는 영국과 스페인, 북아프리카와 동방을 아우르는 거대한 국가로 탈바꿈했습니다.

지난주에 설명한 것처럼 로마의 미술은 그리스 미술의 영향을 크게 받았습니다. 두 문명의 교류는 기원전 3세기경에 시작되었는데요. 주로 그리스의 식민지였던 남부 이탈리아와 시칠리아섬에서 교류가 이뤄졌다고 알려지죠. 그리스의 예술 작품은 로마인들의 절대적인 호응을 받았습니다. 그리스의 청동상과 대리석상이 쉴 틈 없이 갤리선을 이용해 로마의 공화당 광장으로 옮겨졌으며, 네로 황제는 델피 신전에서 500여 개의 청동상을 가져왔을 정도였죠. 원작을 구하기 어려운 경우에는 원작을 복제해 감상하는 경우도 허다했습니다. 이런 현상이 못마땅했던 로마의 시인 호레스는 ‘무례한 정복자가 오히려 그리스의 포로가 되었다’며 사람들을 비꼬기도 했죠.

하지만 로마의 미술을 그리스 미술의 단순한 차용 또는 쇠퇴로만 해석하기는 어렵습니다. 사회의 발전과 함께 차차 그리스 문화의 영향력에서 벗어나기 시작했기 때문이죠. 로마인들은 특유의 실용성과 현실주의적 태도를 미술에도 접목했는데요. 이는 특히 공공 건축 분야에서 두드러지게 나타났습니다. 아치와 궁륭, 돔과 같은 형식을 개발했으며, 콘트리트를 최초로 사용한 것 역시 로마인들이었습니다.

자신들이 발전시킨 기법을 토대로 제국의 수많은 도시 어디에나 목욕을 즐길 수 있도록 공공 목욕탕이 설치되었습니다. 또한 수도교와 포럼, 바실리카를 비롯한 각종 건축물과 조형물이 대규모로 건립되었죠. 특히 5만명에 달하는 인원을 수용할 수 있는 거대한 규모의 콜로세움이 지어졌는데요. 이는 당시 로마 인구의 4분의 1에서 6분의 1 정도가 들어갈 수 있는 거대한 규모였죠. (참고로 우리나라의 서울 월드컵경기장의 수용 인원이 6만 6천명 정도이고, 이보다 더 큰 잠실 주경기장의 수용 인원도 8만 명 정도라고 하니 이와 비교하면 콜로세움이 얼마나 큰 규모일지 조금이나마 짐작 가능하지 않을까 싶네요.)

50m 높이의 거대한 콜로세움이 세워질 수 있던 건 앞서 말한 건축 공학 기술의 급속한 발전 덕분이었습니다. 콘크리트를 활용해 이전보다 훨씬 더 견고하면서도 저렴하게 건물을 지을 수 있었고, 계단식 관람석 아래의 통로는 교차형 궁륭 기법이 적용돼 건물 자체의 무게를 최소화할 수 있었죠. 아울러 건물 외벽은 다양한 기둥 모양으로 장식되었습니다. 1층은 도리스식 주범이, 2층은 이오니아식 주범이 사용되었으며, 3층과 4층은 코린트 양식의 반원주로 장식되었죠. 주범을 이용해 건물 외부를 꾸미는 방식은 르네상스 이후의 서양 건축에도 광범위하게 사용되게 됩니다.

그리스 고전주의 양식이 주를 이룬 아우구스투스 황제의 조각상

현존하는 인물을 사실적으로 묘사한 것도 로마 조각의 특징 중 하나입니다. 로마인들은 집에 밀랍으로 만든 조상의 데드 마스크를 보관하는 풍습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이는 죽은 자의 얼굴에서 직접 주물을 뜨기 때문에 매우 사실적이었는데요. 기원전 1세기경에는 장례 조각뿐 아니라 살아있는 인물의 두상이나 흉상 조각을 만드는 것이 유행하기도 했습니다. 이런 사실적인 묘사와 더불어 이상화된 유형이 공존하기도 하는데요. 이는 황제 개인의 취향이 사회 전반의 유행을 좌우하기도 했기 때문이었습니다. 로마 제국의 초대 황제인 아우구스투스의 통치기에는 그리스 고전주의 양식이 주를 이뤘으며, 평민 출신 황제인 베스파시아누스의 통치기에는 소박함이 강조된 사실주의가 주를 이루기도 했죠.

이와 더불어 서사적인 부조 양식이 특징으로 나타나기도 합니다. 개선문의 아치에는 정복 전쟁을 묘사한 조각이 새겨져 있었으며, 그 밑으로 개선군이 포로를 이끌고 행진하기도 했죠. 또한 트라야누스 황제의 기념주는 로마의 보병이 원정을 떠나는 장면부터 진지를 건설하는 장면, 연설을 듣고 환호하는 장면, 적의 기지를 공격하는 장면 등이 상세하게 묘사되어 있습니다. 약 200m 높이에 달하는 이 기념주에는 최소한 150개 이상의 대량 학살 장면이 기록되어 있다고 하죠.

대화에 참여하세요
1 이달에 읽은
무료 콘텐츠의 수

조금 더 '깊이 읽는' 지식채널 언리드북. 에스프레소 한 잔 가격으로 매달 20편 이상의 인문∙교양 콘텐츠를 만나보세요.

구독하시면 갯수 제한 없이 읽으실 수 있어요!

Powered by Bluedot, Partner of Mediasphere
닫기